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박병종 부부 땅 주변 혈세 조경사업, 또 '셀프 특혜' 의혹두원 운대리 땅 경계 150미터 돌 쌓고 나무 심고
두원면 운대리의 박병종 전 군수 부부의 땅.

박병종 전 군수의 셀프 특혜 의혹이 금산에 이어 또 불거졌다. 이번에는 고흥군 두원면 운대리에 있는 땅이다.

운곡마을 초입에 자리한 1,731㎡(약 523평)의 이 땅은 2016년 6월 강제경매로 매각됐다. 당시 고흥읍에 사는 건설업자 김 모씨(47세)가 경매를 통해 매입했다.

이 땅을 박병종 군수가 퇴임 2개월여를 앞둔 올 3월 중순 김씨로부터 사들였다. 박 전 군수 부인 주 모씨와 공동지분으로 매입가는 4천만원. 문제는 박 군수 부부가 매입한 전후로 이 땅의 도로변 쪽으로 군비를 들여 조경이 이루어진 것이다.

고흥군은 올초 운곡천 정비사업을 하면서 박 전 군수의 땅 도로변 경계 약 150미터를 1미터 내외의 높이로 돌을 쌓고 나무도 심었다. 이 사업에만 1천 9백만 원의 군비가 들었다.
고흥군 관계자는 "올 2월에 도로 쪽으로 토사가 흘러나와 대책이 필요하다는 민원을 해결하는 차원에서 사업이 이루어졌다"며 "당시 군수 땅이라는 사실을 알았다면 하지도 않았을 것"이라고 해명했다.

하지만 박 전 군수가 사들인 시점과 사업 시행 시기가 일치한 점을 두고 의혹의 시선이 끊이지 않고 있다.

주민 A씨는 "5년 전 두원면의 수천 평 밭과 과수원 가는 길을 포장하는 사업이 개인 소유의 땅이라며 거절됐다"며 "고흥군은 어떻게 군수 개인 땅만 있으면 민원을 들어 포장하고 정자 지어주고 조경도 해주냐, 고흥군은 군민의 혈세로 군수 민원 들어주는 곳이냐"고 비꼬았다.

박 전 군수와 땅을 판 사업자 김 모씨의 특수 관계에 대한 눈길도 곱지 않다. 김 씨는 박 군수 재임 시절 고흥군 발주사업을 대량으로 수주하면서 급성장한 사업가다. 김 씨는 최근 3년여간 150여 건의 고흥군 발주 수의계약과 하도급사업 등으로 부를 축적한 것으로 알려졌다.


 

선대원  ghnews21@gmail.com

<저작권자 © 영호남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선대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22
전체보기
  • 맹지 2018-08-14 10:45:31

    쫄따구들이 원님 별장 지으라고 맹지 진입로 만들어 준거라데   삭제

    • 땅부자 2018-07-29 17:49:19

      금산 신평.두원 운대.고흥 수덕.다음은 어디냐 ㅆ박거 땅부자네   삭제

      • 탐관오리 집합소 2018-07-25 08:13:50

        (수정)"고흥군의원, 부인 건설사에 특혜"...경찰 수사2018-07-24 (17:10)양창희 기자
        고흥군의회의 한 의원이
        자신의 부인이 운영하는 건설사에
        수의계약을 몰아 주도록
        자치단체에 부당하게 압력을 넣었다는
        주장이 제기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습니다.
        고흥경찰서는
        고흥군의회의 한 의원이
        부인이 실소유주인 건설회사가
        지난 2014년부터 고흥군과
        수의계약 60여 건을 체결할 수 있도록
        부당하게 압력을 넣었다는 고발장이 접수돼
        수사를 벌이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고흥군과 업체가 맺은
        수의계약의 적법성과 직권 남용   삭제

        • 인간 말종이 2018-07-24 15:55:56

          복날 닭구새끼 모가지 비틀듯
          잡아 족처야 하는디 ㅆ박ㄲ   삭제

          • 아따 2018-07-24 11:35:13

            아따 거시기~
            참말로~
            시원한 마루바닥으로 보내버리는 좋은 방법이 없을까?
            누가 좀 갈쳐주씨요?   삭제

            • 고흥유통 2018-07-24 09:46:47

              피해액이 50억원이 넘는 경우에만 사기 혐의로 적색수배를 요청할 수 있어 사실상 추적이 어려웠다.
              지난해 적색수배 요청 기준이 ‘피해액 5억원 이상의 경제사범’으로 강화되고.........

              고흥유통 먹튀도 인터폴에 접수할수있습니다   삭제

              • 줄소환 2018-07-21 15:15:31

                그놈때문에 삼복염천에 여럿 죽어나게 생겼네
                그래도 꿀맛볼때는 좋았으니 달게받거라
                콩밥 면하려면 이실직고가 살길이다
                니들때문에 피눈물 흘린 군민들 많다는것 있지말고   삭제

                • 대청소 2018-07-21 09:49:50

                  각처에 벌어먹으라고 심어논 ㅆ박거 똘마니 패밀리떼들 다 색출해서 제거해야됨
                  12년을 굶고산 피해자들한테 미안 하다고빌고
                  스스로 짐싸는게 그나마 용서받는길이다
                  측큰에 기생하는 갑질해대던 쓰레기들도   삭제

                  • 함량미달 2018-07-20 03:44:34

                    이장선거도 안나온단 말을 그토록 왜 해댓는지 알겠다.
                    누가 찍어 주기나 하겠어? ㅎㅎ   삭제

                    • 김훈 2018-07-19 23:26:07

                      적어도 퇴임전 3개월간 한 행적과 사업은 다음군수가 면밀히 검토해 볼 필요가 있다
                      흥청망청 이었다면 다음 군수는 시정하도록 노력해야 할것이다   삭제

                      22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