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바른미래당 "대통령 기념사에 깊이 공감하고 찬동"
이종철 바른미래당 대변인/뉴스1 © News1 이종덕 기자


(서울=뉴스1) 이호승 기자 = 이종철 바른미래당 대변인은 18일 문재인 대통령의 5.18광주민주화운동 기념식 기념사에 대해 "문 대통령이 기념사에서 밝힌 내용에 깊이 공감하고 찬동한다"고 말했다.

이 대변인은 이날 논평에서 "대통령이 5.18 기념사에서 밝혔듯이 '5.18 39주년'에 모인 마음들을 바탕으로 '더 나은 대한민국을 위해 서로 경쟁하면서도 통합하는 사회'로 나아갈 수 있기를 진실로 바란다"고 했다.

이 대변인은 "5.18의 재정립을 위해 보수·진보가 함께 역할을 했고, 정의롭고 응당한 노력을 통해 정당하고 온당한 반석 위에 올려 왔다"며 "오로지 진실에 기초해 남은 의혹을 하나도 남김 없이 하루빨리 다 밝혀내야 한다"고 말했다.

이 대변인은 "5.18을 부정하고 모욕하는 망언들은 결코 '큰 목소리'가 될 수 없다"며 "보수·진보 누구를 막론하고 절대 다수의 목소리는 같으며, 조금도 휘둘리지 않을 것"이라고 했다.

이 대변인은 "우리의 민주주의가 광주에 너무나도 큰 빚을 졌음을 결코 잊을 수 없을 것"이라며 "오롯이 상처를 치유하고, '비극의 오월이 희망의 오월'이 될 수 있도록 해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영호남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