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포토
이희호 여사 빈소 찾은 김어준-주진우
 


(서울=뉴스1) 이승배 기자 = 김어준 딴지일보 총수와 주진우 전 시사인 기자가 11일 오후 서울 서대문구 신촌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故 이희호 여사 빈소에 들어서고 있다. 2019.6.11/뉴스1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영호남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